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순창군, 소기업·소상공인 방역물품지원금…최대 10만원

등록 2022.01.17 15:48: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순창=뉴시스]이학권 기자 = 전북 순창군은 소기업·소상공인 부담 완화를 위해 방역패스 의무 적용 16개 업종에 방역물품지원금을 지급한다고 17일 밝혔다.

소기업·소상공인들은 지난해 12월3일 이후 구입한 방역물품 구매 영수증을 군 홈페이지를 통해 제출하면 된다.

군은 구매 품목과 금액 확인 후 업체당 최대 10만원을 지원한다.

현재 방역패스를 의무 도입해야 하는 곳은 16개 업종으로 유흥주점 등 유흥시설, 노래(코인)연습장, 실내체육시설, 목욕장업, 식당·카페, 학원, 독서실·스터디카페, PC방 등이다.

1차 신청은 17일부터 오는 2월6일까지, 2차 신청은 2월 14일부터 25일까지다.

신청자가 신청일 기준 휴·폐업 상태일 경우 방역물품지원금을 받을 수 없다.

최형구 군 경제교통과장은 "소상공인 방역물품 지원금이 코로나19로 어려운 소상공인들의 영업환경 개선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관내 지급대상 업체가 기간 내 빠짐없이 신청할 수 있도록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un-055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