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울시, 설 연휴 대비 가스시설 1681곳 안전점검

등록 2022.01.18 06:00:00수정 2022.01.18 06:32: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5일까지 다중이용시설·가스공급시설 안전점검 실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설 연휴를 앞두고 안전한 명절나기를 위해 이달 25일까지 다중이용시설 및 가스공급시설 1681개소에 대한 가스시설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2022.01.18. (사진 = 서울시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종희 기자 =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설 연휴를 앞두고 안전한 명절나기를 위해 이달 25일까지 다중이용시설 및 가스공급시설 1681개소에 대한 가스시설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시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2019년부터 지난해까지 최근 3년간 1월 중 가스안전조치 출동은 총 292건으로 집계됐다. 2019년 42건, 2020년 93건, 지난해 157건으로 매년 증가하고 있어 가스시설 안전점검의 필요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시 소방재난본부는 명절을 앞두고 이용객 증가가 예상되는 다중이용시설 582개소에 대해 소방서·구청·가스안전공사 등 유관기관 합동점검을 실시한다. 합동점검을 통해 가스시설 적정 유지관리 및 안전장치 정상 작동 여부 등을 확인하고 가연성 물질 등 화재발생 위험요인을 제거할 계획이다.

또 LPG·CNG충전소 108개소, 도시가스 정압기 시설 989개소 등 가스공급시설 1099개소는 시설 안전관리자가 자체점검을 실시하도록 지도한다.

이를 통해 한파 등에 대비한 가스시설물 안전관리 및 위험요소 사전 제거가 이뤄지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소방재난본부는 설 명절 기간 고향방문 등 장기 외출이 예상되는 만큼 전광판·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홈페이지 등을 활용해 가스 잠그기 등 가스시설 안전수칙 준수에 대한 홍보활동도 병행해나갈 계획이다.

최태영 서울소방재난본부장은 "안전하게 설 명절을 보내실 수 있도록 가스시설 안전사고 예방 및 긴급대응태세 확립에 철저를 기하겠다"며 "가스시설 관계자뿐 아니라 시민 모두의 관심과 안전수칙 실천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2paper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