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진하 양양군수 "이재명, 양양군민에 백배 사죄하라"

등록 2022.01.18 12:18: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김진하 군수 *재판매 및 DB 금지


[양양=뉴시스]이덕화 기자 = 김진하 강원 양양군수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를 향해 "한 입 갖고 두 말 하지 말라"고 비난했다.

김진하 군수는 18일 성명을 통해 "이재명 대선 후보가 양양을 방문한 첫 날 설악산오색케이블카 설치에 대해 '반대' 입장을 밝혔다가 다음날 겸연쩍은 표정으로 '검토가 필요하다'며 말을 바꿨다"며 살망과 분노를 느낀다고 했다.

이어 "하루 사이에 양양군민들은 교묘하게 꾸며 하는 말과 아첨하는 얼굴빛을 이 후보에게서 볼 수 있었다"며 "대통령 후보의 이러한 행태는 강원도민과 양양군민을 우롱하는 처사"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합법적으로 승인하고 허가한 설악산오색케이블카를 환경훼손이란 궤변으로 핑계대며 시간을 끌겠다는 심보를 양양군민들이 모를 것 같느냐"며 "법과 규정대로, 빨리 처리하면 된다"고 했다. 

김진하 군수는 "선량한 양양군민들에게 대못질한 대통령후보께 감히 아뢴다"며 "강원도민과 양양군민에게 백배 사죄하고 그 직에서 물러나라"고 촉구했다.

한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는 지난 15~16일 강원도를 찾아 150만 도민의 표심을 공략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onder876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