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UNIST, 권익위 부패방지시책 평가 '최우수' 등급

등록 2022.01.18 13:46:5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73개 기관 중 43개 기관만 1등급…국공립대학 중 유일

associate_pic

UNIST 전경



[울산=뉴시스]구미현 기자 = UNIST(울산과학기술원)가 국민권익위원회의 2021년도 공공기관 부패방지시책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국공립대학 중 최우수 평가를 받은 것은 UNIST가 유일하다.

UNIST에 따르면 국민권익위원회는 이날 공공기관 부패방지시책 평가 결과를 공개했다. 평가는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매년 부패방지 노력의 적절성과 효과성을 살펴보기 위해 시행되고 있다. UNIST는 올해 첫 평가대상으로 진입해 최우수(1등급) 등급을 획득했다.

올해 평가는 전국 273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반부패 추진계획 수립, 청렴 정책 참여확대, 부패방지 제도 구축 등 7개 영역이 평가 대상이었다. UNIST는 4개 분야에서 최우수등급을, 2개 분야에서 우수 등급을 받는 등 모든 영역에서 고루 높은 점수를 받았다.

UNIST는 고위 공직자의 소통에 기반한 기관운영, 내·외부 청렴조직 구성과 운영, 부패예방을 위한 부패취약분야 관련부서 협력체계 구축, 생활밀접형 청렴홍보 강화, 직무·직급별 청렴교육 운영 등을 추진해왔다. 이런 노력은 구성원의 청렴인식 개선, 더 많은 구성원이 참여할 수 있는 청렴조직문화 구축으로 이어졌다는 평가를 받았다.

UNIST는 지난 2020년도 국공립대학 청렴도 평가에서 청렴도 2등급이 상승하며 청렴도 개선 ‘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gorgeousk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