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BNK부산은행, 4억5000만원 온누리상품권 소외계층 지원

등록 2022.01.18 15:22:1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BNK부산은행은 18일 부산시청에서 '설맞이 동백누리 나눔사업' 전달식을 열고 지역의 소외계층에게 지원할 4억5000만원 상당의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을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새해의 시작을 알리는 동백의 기운과 온누리의 의미를 담은 동백누리 나눔사업은 부산은행이 소외계층에게 따뜻한 온정을 나누고 전통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추진하는 것이다.

부산은행은 이번 나눔사업을 통해 부산지역 8000가구와 경남 김해·양산지역 1000가구 등 총 9000가구의 소외계층에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한다.

부산은행은 공익재단인 BNK희망나눔재단을 통해 2008년부터 매년 명절과 연말에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과 명절 복(福)꾸러미 생필품 등을 전달하며 지역 사회를 위해 나눔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까지 기부한 누적 지원 규모는 123억원에 달한다.

부산은행 관계자는 "임인년 새해에는 나눔으로 시작해 서로의 온기가 이어지는 한해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부산은행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회적 책임 실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부산은행은 코로나19 여파 속에서도 최근 5년간 매년 당기순이익의 11% 이상을 사회공헌을 위해 사용하고 있으며, 특히 2020년에는 당기순이익의 15.6% 수준인 481억원을 지역사회에 환원하는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