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고창군, 친환경농업 전문가 위촉…선배에게 노하우 배운다

등록 2022.01.19 16:21:4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유기상 고창군수(왼쪽 네번째)가 '2022년도 친환경농업 전문가 위촉식'을 통해 새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한 뒤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재판매 및 DB 금지

[고창=뉴시스] 김종효 기자 = 전북 고창군이 친환경 농업확대를 위해 선·후배 농업인의 기술교류를 추진한다.

19일 고창군은 유기상 군수를 비롯해 친환경농업 전문가(멘토 6명), 친환경 희망농업인(멘티 6명) 등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친환경농업 전문가 위촉식’을 열었다.

이번 행사는 ‘친환경 희망농부 육성지원 사업’을 통해 고창군의 지속 가능한 친환경농업 육성을 위한 청년인력을 확보해 ‘안전한 먹거리 천국 고창’을 확대 시키기 위해 기획됐다.

친환경농업 전문가(멘토)는 친환경농산물 인증 경력이 3년이상인 농업인으로, 친환경농업 희망농부(멘티)와 1대 1 매칭 된다.

선배의 지도로 후배 농부가 친환경농업을 배우고 실천해 안정적으로 농촌에 정착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강부덕 친환경농업 전문가(멘토)는 "다음달부터 9개월간 박선구 희망농부(멘티)에게 벼와 수박의 친환경 재배기술과 경험을 열심히 전달해 안전한 먹거리의 소중한 가치를 실천할 친환경 농업인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유기상 군수는 "앞으로도 청년들이 친환경농업에 희망을 갖고 도전해 농촌에 안정적으로 정착해 나아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며 "친환경농업을 통한 안전농산물을 생산하고 브랜드화 시켜 고소득을 창출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h66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