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한체육회, 부패방지 시책 평가서 역대 최고점 받아

등록 2022.01.19 13:49:4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체육회 "청렴·반부패 시책을 적극적으로 이행한 노력이 반영된 결과"

associate_pic

대한체육회 CI.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국민권익위원회의 2021년 부패방지 시책평가 결과, 종합점수 85.10점(100점 만점)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2013년 대한체육회가 국민권익위의 평가대상으로 편입된 이후 역대 최고점을 기록하며, 3년 연속 3등급을 유지하는 성과를 올렸다.

국민권익위원회는 2020년 11월부터 지난해 10월까지 273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1년도 부패방지 시책평가 결과'를 18일 발표했다.

대한체육회는 직전년도의 72.79점 대비 12.31점 향상된 점수로, 지난 2021년 전사적으로 '국민권익위 청렴컨설팅 적극 참여', '이해충돌방지 홍보 및 확산 활동 전개', '웹툰으로 만나는 갑질 근절 이야기 캠페인' 등 청렴·반부패 시책을 적극적으로 이행한 노력이 반영된 결과라고 설명했다.

특히 이번 평가에서는 부패방지 제도운영, 반부패 정책 확산 노력 등에서 매우 높은 평가를 받았으며, 부패위험 제거노력과 반부패 정책 성과에서도 비교적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대한체육회는 지난해 갑질 행위신고 및 피해자 지원 지침과 청렴시민감사관 운영 내규를 제정하고 사규 부패유발요인을 개정하는 등 사내 불공정 업무관행 해소와 기관운영 투명성 제고를 위해 힘썼다.

또한 청렴정책 참여 활성화를 위해 대외적으로 체육계 혁신협의체 청렴윤리·인권보호 공동실천 협약을 체결하고, 임직원 대다수가 청렴교육을 이수하는 등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sdmu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