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 국민 3차 접종률 46.8%…누적 2400만명 돌파(종합)

등록 2022.01.19 16:19:53수정 2022.01.19 16:23: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8세 이상 54.2% 3차 접종…60세 이상 83.9%
전체 국민 85.0% 2차 접종…12세 이상 92.7%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홍효식 기자 = 지난 12일 서울 광진구 강변테크노마트 5층에 마련된 코로나19 백신 찾아가는 접종센터에서 2차 접종 완료 후 3개월 지난 대상자들이 부스터샷을 맞고 있다. 2022.01.19. yesphoto@newsis.com

[세종=뉴시스]김정현 정성원 기자 =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을 마친 사람이 26만명 이상 늘었다. 전체 인구의 46.8%인 2400만명 이상이 3차 접종까지 마쳤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19일 0시 기준 코로나19 3차 접종자는 전날보다 26만1355명 늘어 누적 2400만4666명이다.

전체 인구(5131만7389명·2021년 12월 주민등록 거주자 인구) 대비 46.8%가 참여했다. 18세 이상 성인 기준 54.2%, 60세 이상 고령층 기준 83.9%의 참여율을 보이고 있다.

인구 대비 61.8%, 대상자 중 70.5%가 3차 접종을 예약했다. 60세 이상 고령층 인구 중 85.3%가 3차 접종을 예약했으며, 2차 접종 후 기한 만료 등으로 3차 접종 대상자인 집단 중에서는 91.8%가 3차 예약을 마쳤다.

18~59세의 3차 접종 예약률은 51.2%, 대상자 중 60.1%다.

신규 3차 접종자가 맞은 백신 종류별로 화이자-바이오엔테크가 19만3986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모더나 6만7263명, 얀센(2차, 모더나 교차접종) 106명 순이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에 따르면 19일 0시 기준 코로나19 3차 접종 참여자는 26만1355명 늘어 누적 2400만4666명이다. 전체 인구 대비 46.8%가 참여했다. 18세 이상 성인 기준 54.2%, 60세 이상 고령층 기준 83.9%의 참여율을 보인다. (그래픽=전진우 기자) 618tue@newsis.com

1회 접종으로 기본 접종이 완료되는 얀센 백신은 접종시 1차 접종과 2차 접종 통계에 모두 추가하고, 2차 접종시 3차 접종에 포함된다.

2차 접종 완료자는 4만6371명 늘어 누적 4363만450명이다. 전체 인구 대비 85.0%, 12세 이상 92.7%, 18세 이상 95.1%, 60세 이상 95.1%가 2차 접종까지 마쳤다.

신규 2차 접종 완료자는 각각 화이자 4만3113명, 모더나 2975명(교차접종 192명), 아스트라제네카-옥스퍼드대 225명(교차접종 225명) 등이다.

1차 접종자는 1만2092명 늘어 누적 4451만9041명이다. 접종률은 전 인구 대비 86.8%, 12세 이상 94.6%, 18세 이상 96.5%, 60세 이상 96.0%다.

신규 1차 접종자가 맞은 백신은 종류별로 화이자 1만1722명, 모더나 312명, 얀센 58명 등이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19일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에 따르면 시도별 누적 3차 접종자 수는 경기도가 604만397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서울 434만9399명, 부산 156만9793명, 경남 153만2808명 등이다. 지역별로 3차 접종률이 높은 곳은 전남 57%로 가장 높다. (그래픽=전진우 기자)  618tue@newsis.com

13~18세 연령대의 경우 1차 접종률은 79.0%, 2차 접종률이 68.6%로 나타났다.

연령대별로 16~18세는 1차 접종률이 88.1%, 2차 접종률이 80.3%였다. 그보다 어린 13~15세는 1차 접종률 70.2%, 2차 접종률이 56.7%로 집계됐다.

2차 접종률 기준 18세 85.6%, 17세 79.9%, 16세 77.0%, 15세 63.8%, 14세 61.1%, 13세 44.4% 등이다.

2010년생인 12세 중 1차 접종자는 889명, 2차 접종자는 95명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ddobagi@newsis.com, jungsw@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