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울산시, 사회서비스원 개원…복지 전문성·공공성 강화

등록 2022.01.20 08:12: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유재형 기자 = 울산시는 20일 오후 3시 30분 중구 우정동에 위치한 럭키빌딩 3층에서 ‘울산광역시 사회서비스원’이 개원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날 개원식은 홍보영상 상영, 경과보고, 개원사, 축사, 현판식 순으로 진행된다.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패스를 운영하고 참석 인원을 최소화했다.

사회서비스원은 지자체로부터 국공립 시설을 위탁받아 운영하게 된다.

시는 그동안 사회서비스의 전문성과 공공성을 강화해야 한다는 현장과 학계의 요구에 따라 설립 타당성 연구용역과 설립추진위원회 구성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인 끝에 사회서비스원을 개원하게 됐다.

개원 첫해는 민간에 위탁했던 사업 중 지역사회서비스지원단,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대체인력지원센터 등 일부 사업을 직접 운영하게 된다.

또 민간 복지시설에 대한 회계·노무 등에 대한 상담(컨설팅)과 변화하는 복지환경에 대응하기 위한 각종 정책 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you0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