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정부, 이집트에 10억弗 EDCF 차관 지원…우리 기업 진출 뒷받침

등록 2022.01.21 09:00:00수정 2022.01.21 09:34: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기재부, EDCF 차관 지원 양해각서 체결 밝혀

associate_pic

[카이로=뉴시스] 김진아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압델 파타 엘시시 대통령이 20일 이집트 카이로 대통령궁에서  공동언론발표 중 박수치고 있다. 2022.01.20. bluesoda@newsis.com


[세종=뉴시스] 박영주 기자 = 기획재정부는 한·이집트 양국이 정상회담을 계기로 10억 달러 규모의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차관 지원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EDCF는 개발도상국을 지원하고 우리나라와의 경제협력을 촉진하기 위해 1987년 설립된 유상원조기금을 의미한다.

이번 MOU는 지난 2016년 3월 체결된 '한·이집트 간 금융 패키지 MOU' 중 EDCF 지원 한도가 소진되면서 추진됐다. 2016~2021년 7억 달러였던 EDCF 지원 한도를 2022~2026년 10억 달러로 확대하는 게 핵심이다.

양국은 이집트 국가발전전략 '비전 2030'(Vision 2030)과 한국판 뉴딜을 함께 구현할 수 있는 ICT, 지속가능에너지, 과학기술 고등교육 분야의 유망사업을 공동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또 EDCF 정책협의 정례화로 개발 협력 플랫폼을 상시 구축하기로 했다. 정부는 이를 통해 양국 간 협력관계의 기반이 확대되고 이집트 국책사업 진출 등 향후 우리 기업의 수주경쟁력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했다.

정부는 이번 정상회담 계기로 지난해 9월 승인된 '룩소르~하이댐철도 현대화 사업'의 시행약정을 체결해 ICT·철도 등 관련 분야에서 우리 기업의 진출을 본격 지원할 예정이다.

기재부는 "우리 정부는 아프리카 중점협력국(2021~2025년), 인근 아프리카 및 중동지역 협력교두보인 이집트와의 경제협력 중요성을 고려해 이집트에 대한 EDCF 지원을 강화하는 등 양국 간 경제협력을 더욱 공고히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gogogirl@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