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올 설연휴 인천공항 이용객 일평균 1만명…명절특수 없다

등록 2022.01.21 10:24: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올 설 연휴 5만9150명 예측…94.6%↑
일 평균 9858명…최근 1만명과 비슷
이 기간 국제선 운항 681편…17.7%↑

associate_pic

[인천공항=뉴시스] 이영환 기자 = 지난 20일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이 한산한 모습을 보아고 있다. 2022.01.21. 20hwan@newsis.com

[인천=뉴시스] 홍찬선 기자 = 오미크론 변이의 확산으로 올 설 연휴 인천공항에서 명절 특수는 기대하기 힘들 것으로 전망된다.

21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인천공항공사는 올 설 연휴가 시작되는 오는 28일부터 내달 2일까지 인천공항을 이용하는 승객은 총 5만9150명으로 예측했다.

이는 지난해 설 연휴 기간(2월11일~14일) 이용객 2만5336명과 비교하면 94.6%가 증가하는 것이다. 이 기간 도착과 출발은 각각 2만5871명과 3만3279명이다.

설 연휴기간 일일 평균 이용객 수는 9858명으로 도착과 출발은 각각 4312명과 5547명으로 예측됐다.

다만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먹는 치료제가 국내에 도입되면서 인천공항의 최근 일일 이용객은 1만명 선을 유지하고 있어, 사실상 올해 설 연휴에는 코로나19 이전과 같은 명절특수는 기대하기 힘들다는 게 항공업계의 설명이다.

이번 설 연휴 인천공항을 통한 국제선 운항편은 681편으로 도착과 출발은 각각 335편과 346편으로 예상된다. 이는 지난해 설 연휴 482편(도착 240편, 출발 242편)과 비교해 17.7%가 증가했다.

공사 관계자는 "오미크론 변이의 영향과 입국자 자가 격리 강화로 여객수요 회복이 당분간 쉽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man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