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국무용협회 예술대상, 강수진·안은미·양성옥·윤덕경

등록 2022.01.21 12:04:44수정 2022.01.21 12:07:5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한국무용협회 예술대상을 수상한 강수진(발레), 안은미(현대무용), 양성옥(한국전통무용), 윤덕경(한국창작무용). (사진=한국무용협회 제공) 2022.01.2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사단법인 한국무용협회가 대한민국 무용계의 활성화와 발전을 위해 애쓴 무용가들에게 수여하는 예술대상에 강수진 국립발레단 단장 겸 예술감독과 안은미 현대무용가(안은미컴퍼니 예술감독) 등을 선정했다.

한국무용협회는 오는 27일 대한민국예술인센터 로운아트홀 지하 1층에서 제61회 정기총회를 열고 예술대상을 시상한다.

예술대상 수상자로는 발레 부문에 강수진 예술감독, 현대무용 부문에 안은미 안무가, 한국전통무용 부문에 양성옥 중요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 보유자, 한국창작무용 부문에 윤덕경 서원대 명예교수가 선정됐다.

강수진은 동양인 최초이자 최연소로 유럽 발레계에서 활약하며 대한민국 발레의 국제적 위상을 높였고 현재 국립발레단 예술감독으로 발레 대중화와 발전에 힘쓰고 있는 점이 인정됐다. 안은미는 독창적인 안무 철학과 실험적 퍼포먼스로 새로운 패러다임을 이끄는 안무가이자 예술감독으로 한국의 현대무용이 세계적으로 각광받는 데 일조했다는 평을 받았다.

양성옥은 중요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의 보유자로서 한국전통무용의 예술적 가치를 높이고 명맥을 잇기 위해 춤 연구에 평생을 바친 춤꾼이며, 윤덕경는 한국 춤의 체계적인 표현법 연구와 현대화 작업에 앞장서 한국창작무용을 재정립하는 데 기여한 점을 평가받았다.

또 한국무용협회는 특별 공로상에 전통무용 예술의 보급을 위해 노력한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전 이사장 정성숙 동국대 문화예술대학원 겸임 교수를 선정했다. 공로상은 이미숙 의정부시립무용단 단장, 이승주 포천시립민속예술단 예술감독, 배은주 옥랑문화재단 이사에게 돌아갔다.

무대예술상에는 공연예술로서의 무용이 더 빛날 수 있도록 기술로 이바지한 이주환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차장 및 조명감독, 김정환 영상감독, 이종영 무대감독, 옥상훈 사진감독이 선정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