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영등포구, '참좋은 지방자치 정책대회' 협의회장상 수상

등록 2022.01.21 18:31:2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서울 영등포구는 21일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참좋은 지방자치 정책대회' 시상식에서 참좋은지방정부협의회장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2022.01.21. (사진 = 영등포구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종희 기자 = 서울 영등포구는 21일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참좋은 지방자치 정책대회' 시상식에서 참좋은지방정부협의회장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참좋은지방정부협의회, 전국시군구청장협의회, 대통령 소속 자치분권위원회에서 공동으로 주최한 이번 대회는 주민 삶의 질을 높이는 우수 정책을 널리 알리고 지자체 간 정책 교류를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영등포구는 이번 대회에서 지난 50여년간 해결하지 못했던 구민 3대 숙원사업인 영등포역 앞 노점, 쪽방촌, 성매매 집결지를 소통과 협치, 혁신으로 정비한 사례를 소개해 우수 정책으로 선정됐다.

구는 노점 상인의 생존권 보장과 보행자의 보행권 확보를 위한 '거리가게 허가제'를 성공적으로 도입해 영중로를 보행자 중심의 탁 트인 거리로 변화시켰다. 서울시 전역으로 '거리가게 허가제'가 확산되기도 했다. 

열악한 주거환경으로 정비가 시급했던 영등포역 주변 쪽방촌에 대한 근본적 해결에도 나섰다. 서울시, 국토부와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공공주도의 정비사업 모델로서 영등포 쪽방촌을 공공주택지구로 지정하고, 전국 최초 '선(先)이주, 선(善)순환'방식을 도입하여 주민 이주 문제를 해결했다.

아울러 구는 영등포역 앞 성매매 집결지를 도심 지역 특성을 고려한 주상복합단지로 탈바꿈하는 정비 계획을 수립하고 속도감 있는 사업 추진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일대가 산업·문화·주거가 어우러진 복합단지로 재탄생함으로써 영등포의 중심이자 랜드마크가 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지역 발전을 위해 행정과 주민이 한마음 한뜻으로 협력해온 노력의 결실"이라며 "앞으로도 소통과 협치를 바탕으로 제2세종문화회관 건립, 영등포로터리 고가 철거 등 핵심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구민과 함께 서울 3대 중심 도시로서 영등포의 위상을 높이고 제2의 르네상스를 열어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2paper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