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미국인, 우크라 사태보다 北 미사일 더 우려"폭스뉴스 여론조사

등록 2022.01.24 06:19:2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68% 북한 미사일 발사 우려…62% 우크라이나 사태 우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북한 조선중앙TV는 12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 발사를 참관했다고 보도했다. (사진=조선중앙TV 캡처) 2022.01.1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문예성 기자 = 최근 진행한 여론 조사에서 미국인들은 우크라이나 사태보다 북한의 미사일 발사시험을 더 우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3일(현지시간) 미 폭스 뉴스에 따르면 최근 진행한 여론조사에서 우려 사항을 묻는 질문에 응답자의 68%가 '북한 미사일 발사를 우려한다‘고 답했다.

이는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상황'을 선택한 62%보다 높은 것이다.

북한 미사일 발사 우려의 응답률보다 높은 것은 높은인플레이션(85%), 높은 범죄율(81%), 정치적 분열(78%), 코로나19 팬데믹(72%)에 대한 우려 응답률이다.

이외 미국인들은 남부 국경지대의 이민자(59%), 유권자 억압(58%), 유권자 사기(53%) 등을 우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에 대해 응답자의 47%는 '지지한다'고 답했고, 52%는 '반대한다'를 선택했다.

'2024년 대선이 오늘 치러질 경우 누구를 선택하겠느냐'는 질문에 36%가 바이든 대통령을 선택한 반면 60%는 '다른 이에게 투표하겠다'고 응답했다.

이번 조사는 폭스뉴스가 지난 16~19일 여론조사기관인 비컨 리서치와 쇼앤컴퍼니 리서치와 함께 유권자 1001명을 대상으로 조사했고, 표본오차 ±3%p다.


◎공감언론 뉴시스 sophis73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