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SK텔레콤, 설연휴 때 영상통화 서비스 무료 제공

등록 2022.01.24 11:07: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설 연휴에도 이통서비스 품질 유지 대비 만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SK텔레콤 직원들이 설연휴 이동통신 트래픽 증가에 대비해 서울역 인근 기지국 장비를 점검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제공) 2022.01.24

[서울=뉴시스] 이진영 기자 = SK텔레콤이 1월 29일부터 2월 2일까지 설연휴 기간동안 언택트 세배 등 이동전화를 이용한 가족모임을 지원하기 위해 자사 고객들에게 영상통화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고 24일 밝혔다.

SKT는 지난해 설연휴 무료 영상통화 지원 당시의 이용패턴을 바탕으로 올해 영상통화 이용 고객들이 평시 대비 5배가량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SKT는 또 미더스(MeetUS), 이프랜드(ifland) 등 화상통화·비대면 솔루션을 활용한 비대면 차례나 가족모임 등도 활발해지고, 웨이브(wavve)·유튜브 등 동영상 서비스 시청이 늘어나면서 설 당일 관련 데이터 사용량이 평시 대비 23%가량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아울러 설 연휴를 앞둔 28일부터 2월 2일까지 특별 소통 상황실을 운영하고, 전국적으로 일평균 1500여명의 SK텔레콤 및 ICT패밀리사 전문인력을 배치해 통신 서비스를 24시간 모니터링한다고 알렸다.

이 밖에 SKT는 전국적으로 이동통신 트래픽 증가가 예상되는 기차역, 버스 터미널, 주요 관광지, 숙박시설, 번화가 등을 중심으로 5G 및 LTE 기지국 용량을 증설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영향으로 고객들의 자가용 이동이 늘어날 가능성을 고려해 고속도로와 국도 주요 구간, 리조트와 휴양림 등 가족단위 여행지 통신 인프라에 대한 점검도 마쳤다.

윤형식 SKT 인프라운용담당은 "고객들이 언택트 환경 및 장시간 이동하는 교통편 안에서도 SKT의 서비스를 통해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연휴 중에도 시스템 관리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