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혜리, 유승호 피습 소식에 오열 '꽃피면…'

등록 2022.01.24 13:46:20수정 2022.01.24 14:33:4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스틸 . 2022.01.24. (사진= 꽃피면달생각하고문화산업전문회사, 몬스터유니온, 피플스토리컴퍼니 제공 )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황지향 인턴 기자 =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이혜리가 폭풍 눈물을 흘리는 현장이 포착됐다.

KBS 2TV 월화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측이 24일 강로서(이혜리)의 눈물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로서가 남영(유승호)의 피습 소식을 듣고 오열하는 모습이 담겼다. 로서는 남영을 향한 마음을 키워오다 입맞춤을 기점으로 남영과 같은 마음이라는 걸 확인했던 터라 남영이 죽었다는 소식에 망연자실, 주저앉아 눈물을 쏟아 내고 있다.

로서의 곁에는 한애진(강미나)도 함께 하고 있다. 애진은 남영과 혼담이 오갔지만 파혼을 하며 로서와의 꽃길을 응원했었다. 또 로서와 함께 밀주 조직에 있는 금이(서예화)도 남영의 피습 소식에 로서를 위로 하고 있다.

앞서 지난 18일 방송된 '꽃 피면 달 생각하고' 10회에서 남영은 로서를 향한 진심을 연서에 담아 보내고 만나기로 한다. 심헌(문유강)이 밀주 조직 우두머리라는 증거가 담긴 상소문을 들고 가던 남영은 심헌에 칼을 맞고 정신을 잃고, 이를 모르는 로서는 남영을 기다리다 누군가에 의해 사라지면서 긴장감을 높였다.

24일 공개되는 '꽃 피면 달 생각하고' 11회는 오후 9시 30분에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hjhj7289@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