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인피니트 성종, 울림엔터와 계약 만료…그룹은 잔류

등록 2022.01.24 15:40:5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유다연 인턴 기자 = 그룹 '인피니트'의 멤버 성종이 울림 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 만료를 알렸다.

24일 성종은 본인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팬들과 대중에 자필로 쓴 편지를 공개했다.

편지에는 연습생 시절부터 동고동락한 소속사 식구들에 감사한 마음을 전하며 새로운 도전을 한다는 사실을 알렸다.

또한 "앞으로도 인피니트 멤버로서 이성종으로서 다양한 활동들로 팬들의 사랑에 꼭 보답하겠습니다"라는 글을 통해 인피니트에 잔류함과 동시에 앞으로의 활동을 암시하는 글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성종은 2010년 인피니트를 통해 데뷔했으며 2011년 투니버스 '막이래쇼'에서 "생각이 많을 때는 레몬사탕이지"라는 대사를 통해 '레몬사탕'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llow6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