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디앤씨미디어, 스튜디오 방식 도입…"수익성 극대화 할 것"

등록 2022.01.25 14:13:1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신항섭 기자 = 디앤씨미디어는 올해 '스튜디오 방식'을 도입해, 기존 웹툰 제작 시스템과의 시너지를 통해 수익성을 극대화할 것이라고 25일 밝혔다.

디앤씨미디어 관계자는 "기존의 콘텐츠제작본부에 더해 콘텐츠기획본부를 신설해 회사내에서 웹툰 제작 전 과정을 내재화하는 '스튜디오 방식'을 도입했다"며 "웹툰의 원천적인 저작권을 회사가 확보하고 지적재산권(IP)의 내재화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어 "웹툰 제작 프로세스를 내부화, 전문화해 기존 제작 시스템 대비 다수의 작품 제작이 가능하다"면서 "이를 바탕으로 2차 저작물 사업을 확대하고 제작 효율성을 기반으로 수익성을 극대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회사는 부산, 경남지역 작가 수급과 웹툰 제작 확대를 위해 부산 스튜디오를 설치했다. 또 전라도 광주에도 웹툰 스튜디오 설치를 검토 중이다. 점진적으로 수도권 중심으로 집중된 작가 수급을 전국 단위로 확대하고 각 지역의 작가들과 협력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신현호 디앤씨미디어 대표이사는 "스튜디오 방식 도입, 전국 단위의 작가들과의 협력 강화, 메타버스 커뮤니티 플랫폼 구축 사업, 원소스멀티유스(OSMU)를 강화해 성장을 더욱 가속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ngseob@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