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예탁결제원, 부산지역 취약계층 '설 장보기' 후원

등록 2022.01.25 14:50:0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한국예탁결제원 이명호 사장(왼쪽)이 25일 대한적십자사 부산광역시지사 서정의 회장(가운데)에게 후원금품을 전달하고 있다. 오른쪽은 한국예탁결제원 노동조합 제해문 위원장.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정필 기자 = 한국예탁결제원은 설 명절을 맞이해 25일 대한적십자사 부산광역시지사에 전통시장 장보기 후원금품을 전달했다.

예탁결제원은 온누리상품권 3000만원과 쇼핑카트 200개를 후원했다. 대한적십자사 부산지사 봉사원들이 이달 말 남구 및 부산진구의 취약계층 200가구와 2인1조로 장보기를 실시할 계획이다.
 
올해는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 및 취약계층의 이동성을 고려해 남구 못골시장 등 부산지역 3개 시장으로 확대·분산 시행한다. 대상은 남구 못골시장, 부산진구 당감시장·부전시장이다.

예탁결제원의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는 2011년부터 12년째 이어져 온 대표적인 명절 사회공헌사업이다. 2014년 본사를 부산으로 이전한 후 설에는 부산지역, 추석에는 서울지역을 후원하며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직원의 장보기 행사 참여는 생략하는 대신, 온누리상품권 후원 규모를 기존 1000만원에서 3000만원을 확대했다.

이명호 예탁결제원 사장은 "계속되는 코로나 상황으로 지친 분들께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수 있었으면 한다"며 "희망차고 따뜻한 임인년 새해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om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