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2022 전북대 언론인상'에 이방희·이상윤 동문 선정

등록 2022.01.25 16:49:1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공로상엔 최수학·임홍진 국장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전북대학교 언론인회는 '2022년 전북대 언론인상'에 이방희 전북도민일보 부국장 겸 제2사회부장(정치외교 84학번)·이상윤 JTV 전주방송 방송본부장(서어서문 87학번)이 각각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2022.01.25.(사진=전북대 제공)

[전주=뉴시스] 윤난슬 기자 = 전북대학교 언론인회는 '2022년 전북대 언론인상'에 이방희 전북도민일보 부국장 겸 제2사회부장(정치외교 84학번)·이상윤 JTV 전주방송 방송본부장(서어서문 87학번)이 각각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이와 함께 대학 발전에 공헌한 언론인에게 주는 공로상 수상자로는 최수학 한국일보 호남본부장과 임홍진 전주MBC 보도편성국 국장이 뽑혔다.

전북대는 이날 총장실에서 김동원 총장을 비롯한 대학 주요 보직자들과 박재홍 전북대 언론인회장, 수상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북대 언론인상 시상식을 했다.

수상자들은 오랜 시간 언론에 몸담으며 정론직필을 실천하고, 전북대 동문 언론인으로서 '자유'와 '정의', '창조'라는 모교의 정신을 가슴에 새겨 지역사회와 국가 발전에 이바지해온 공로가 인정됐다.

30여 년간 언론인의 길을 걸어온 이방희 부국장은 정치부장 재직 시절 '전북의 자존심을 찾자'라는 기획시리즈를 통해 전북 가야사 재정립과 후백제의 위상 정립, 그리고 재경 전북도민회 관련 기획을 통해 출향인들에게 전북에 대한 자긍심을 심어주고 유대를 강화하는 계기를 만들었다. 또 7년 동안 전북대 언론인회 간사 역할을 맡아 언론인회 발전에도 앞장섰다.

이상윤 방송본부장은 최근 JTV가 제안해 전국적 이슈가 됐던 지방선거 출마자의 불법 현수막 안걸기 운동을 주관했고 지역 농협의 부실 대출에 대한 연속 보도를 통해 허술한 지역 금융기관의 대출시스템 개선과 제도개선을 이끌어낸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동원 총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정론직필 실현과 모교 발전을 위해 노력해준 동문 언론인 여러분께 이 자리를 빌려 축하와 감사 인사를 전한다"며 "동문 언론인 여러분이 국가거점대학인 전북대와 지역사회를 이어주는 가교 역할을 해주고, 힘과 지혜도 모아 달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ns465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