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천안 산란계 농장 고병원성 AI…가금농장 25번째 확진

등록 2022.01.25 18:10:4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2만 마리 사육…화성 확진 농장 역학검사 과정서 발견

associate_pic

[화성=뉴시스] 김종택기자 = 23일 오후 경기도 화성시 한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의심 사례가 발생해 관계자들이 예방적 살처분을 하고 있다. 2022.01.23. jtk@newsis.com


[세종=뉴시스] 박영주 기자 =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중앙사고수습본부는 25일 충남 천안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확진됐다고 밝혔다.

해당 농장에서는 약 12만 마리가 사육 중이었다. 해당 농장의 확진 판정으로 지난해 11월 이후 가금농장에서만 25곳에서 고병원성 AI가 발생했다. 산란계 농장 9곳, 육계 2곳, 오리 13곳, 메추리 1곳이다. 지역별로 보면 경기 2곳, 충북 6곳, 충남 3곳, 세종 2곳, 전북 2곳, 전남 10곳이다.

중수본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발생농장에 대한 역학조사를 통해 역학 관련 농장·시설·차량에 대한 검사 및 이동 제한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산란계 농장은 경기 화성 산란계 농장 역학 관련 농장 정밀검사 과정에서 조기 발견됐다.

중수본은 의심축이 확인된 즉시 초동대응팀을 현장에 투입해 해당 농장에 대한 출입 통제, 예방적 살처분, 역학조사 등 선제적 방역 조치를 실시하고 있다.

중수본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가금 농장에서 연이어 발생하고 있는 만큼 조기 차단을 위해 농가·관계기관이 함께 총력을 다해야 한다"며 "사육 가금에서 폐사 증가, 산란율·사료 섭취량·활동성 저하 등 의심 증상을 면밀히 관찰해 이상이 있을 경우 즉시 방역 당국으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ogogirl@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