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인천시, 스마트 원격 수도검침 본격 시행

등록 2022.01.26 09:04:2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사물인터넷(IoT) 기반 시간대별 원격 수도검침 운영
올해까지 전국 최대 규모 11만3000전 구축 완료

associate_pic

(사진= 인천시청 제공)

[인천=뉴시스] 함상환 기자 = 인천시는 올해 6만3000전의 수용가에 대해 검침원이 각 수용가를 방문하지 않고 원격으로 사용량을 검침할 수 있는 ‘스마트 원격 수도검침’을 본격적으로 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시에서는 지난해 지역 유수율 관리지역, 난검침, 원거리 지역 등 6만3000전에 대해 1차적으로 원격 수도검침 시스템을 구축했으며, 올해는 강화 및 북부지역 등에 4만9000전을 확대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올해 안에 지역 43만 수도전 중 26%에 해당하는 11만3000전에 대해 원격 수도검침을 실시하게 되며, 2026년까지 중장기 계획에 따라 전체 43만 수도전의 원격 수도검침 시스템 구축을 완료할 예정이다.

스마트 원격 수도검침 시스템 구축이 완료되면 원격 수도검침을 통해 시간대별 수돗물 사용량 정보를 수집 가능하게 되고 비대면 검침에 따른 검침원 사칭범죄 예방 및 사생활 보호, 신속한 누수탐지, 유수율 분석을 통한 경영효율 개선 등에 기여할 수 있다.

또 독거노인 가정 등 사회취약계층의 수돗물 사용패턴을 모니터링 해  위기상황의 조기발견 등 사회안전망 구축에도 기여할 수 있다.

이응길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원격 수도검침 구축사업 추진을 위해서는 수도미터 교체와 통신단말기 설치 작업을 위해 설치 업체가 최소 2번을 방문하는 번거로움이 있을 수 있다”며 “구축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시민 여러분의 양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sh335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