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신과 함께 2' 양희은, 스튜디오 눈물바다 만든다

등록 2022.01.27 02:22: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신과 함께2' 양희은. 2022.01.26.(사진=채널S '신과 함께 시즌2'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포크계의 대모'인 가수 양희은이 채널S 예능 프로그램 '신과 함께 시즌2' 스튜디오를 눈물바다로 만들었다.

오는 28일 오후 8시에 방송되는 '신과 함께 시즌2'에서 양희은은 눈물 없이 들을 수 없는 노래와 이야기를 꺼냈다.

신동엽은 먼 산을 바라본 채 눈물을 훔쳤고, 성시경은 주위를 둘러보더니 "아이고야, 눈물바다네요"라며 숙연한 현장의 분위기를 실감케 했다.

이와 함께 양희은은 입담도 과시한다. "앨범이 완전히 멸망했죠", "남편을 바꿀 순 없으니까, 저 웬수" 등 화끈한 말을 쏟아낸다. 또 국민 유행어인 '너 이름이 뭐니?'를 직접 선보이며 유행어 제조기다운 모습도 뽐낸다.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