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삼성 준법위 2기 체제 돌입… 이찬희 위원장 "삼성 준법경영 모든 기업 롤모델 되도록 하겠다" [뉴시스Pic]

등록 2022.01.26 16:40: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이찬희 신임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위원장이 26일 오전 서울 강남구 법무법인 율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인사하고 있다. 2022.01.26. xconfind@newsis.com


[서울=뉴시스] 류현주 이인준 기자 = 이찬희 신임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위원장이 26일 서울 강남구 법무법인 율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삼성의 준법경영이 대한민국 모든 기업의 롤모델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1기 위원회가 남긴 숙제인 '지배구조 개선' 권고에 대해 합리적인 해결책을 제시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인권을 우선하고', '공정하고 투명한' 준법경영이 정착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2기 위원회의 추진 과제와 관련해 "앞으로 함께할 위원들과 신중하게 고민하고 엄선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현재 삼성과 관련해 가장 큰 관심을 모으고 있는 것은 지배구조 개선일 것"이라면서 "구체적으로 어떤 방식으로 진행할 것인지에 대해 외부 전문가 조언과 내부 구성원의 의견을 다양하게 경청하면서 합리적인 해결책을 제시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준법위는 현재 경영권 승계와 노동, 시민사회 소통을 핵심 준법의제로 선정하고 협약을 맺은 삼성 주요 7개 계열사의 준법 감시 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김지형 위원장(법무법인 지평 대표변호사)이 이끌어 온 1기 위원회가 조만간 활동을 종료하고, 내달 5일부터 본격적인 2기 체제에 돌입하게 된다.

삼성 준법위는 이재용 부회장의 '국정농단 사건' 파기환송심 재판부가 삼성 내부 준법감시제도 마련 등을 주문한 것을 계기로 2020년 2월 출범한 조직이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이찬희 신임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위원장이 26일 오전 서울 강남구 법무법인 율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2022.01.26. xconfind@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이찬희 신임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위원장이 26일 오전 서울 강남구 법무법인 율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인사하고 있다. 2022.01.26. xconfind@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이찬희 신임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위원장이 26일 오전 서울 강남구 법무법인 율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01.26. xconfind@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이찬희 신임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위원장이 26일 오전 서울 강남구 법무법인 율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01.26. xconfind@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이찬희 신임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위원장이 26일 오전 서울 강남구 법무법인 율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01.26. xconfind@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성우 기자 = 이찬희 신임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위원장이 26일 오전 서울 강남구 법무법인 율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인사하고 있다. 2022.01.26. xconfind@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ryuhj@newsis.com, ijoin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