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산시, '1호깐부' 이정재와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

등록 2022.01.27 08:38:3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2030부산세계박람회 버스랩핑 홍보 (사진=부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권태완 기자 = 부산시는 2030부산세계박람회 제1호 홍보대사 이정재와 함께 세계박람회 유치홍보에 본격 나선다고 27일 발표했다.

시는 먼저 이정재가 참여한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 비즈링(휴대전화 통화연결음)을 만들어 부산시 각 구·군 등 공공기관에 무료 제공하고 향후 2030부산세계박람회 누리집과 세계박람회 누리 소통망(SNS)을 통해 시민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또 버스, 도시철도, 택시 등 교통수단을 활용한 홍보도 펼친다.

시는 450대 버스랩핑 홍보와 2360대 버스 내 홍보 방송을 추진하고, 도시철도 승강장 등 60개소와 게시판 180개소를 활용해 홍보활동을 전개한다. 그리고 2만4000대 택시 내부에 이정재의 2030부산세계박람회 포스터를 부착하는 등 시민들의 생활 속에서 유치 분위기를 고조시킬 예정이다.

이어 부산시교육청과 협업해 점심과 하교시간에 맞춰 엑스포 비즈링을 송출해 미래세대와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공감대를 만들어 나간다. 아울러 청소년들의 엑스포 유치 열기를 북돋기 위해 부산시립예술단과 함께하는 엑스포 음악회 '2030부산세계박람회를 노래하다'를 올해 상반기 내 개최할 계획이다.

음악회에서는 역대 엑스포와 부산과 관련된 음악을 통해 미래 세대들에게 2030부산세계박람회가 머지않은 미래이며 남의 일이 아닌 우리의 꿈과 희망이라는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won9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