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삼성엔지니어링-석유공사, '저탄소 수소·암모니아 사업' 맞손

등록 2022.01.27 10:19:0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수소 관련 해외생산·인프라구축 등 탄소중립 분야 협력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삼성엔지니어링 최성안 사장(오른쪽)과 한국석유공사 김동섭 사장이 체결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시스] 박성환 기자 = 삼성엔지니어링이 한국석유공사와 손잡고 친환경 수소 사업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지난 26일 한국석유공사와 '저탄소 수소·암모니아 사업 협력'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진행된 체결식에는 삼성엔지니어링 최성안 사장과 한국석유공사 김동섭 사장 등 양사의 최고 경영진이 참석했다.

주요 협약 내용은 ▲저탄소 수소·암모니아 해외생산 관련 사업 협력 ▲저탄소 수소·암모니아 인프라 구축 관련 사업 협력 ▲저탄소 암모니아 크래킹(Cracking: 분해) 수소 생산·활용 등 다운스트림(Downstream: 후속) 분야 협력 ▲그 외 CCUS(탄소 포집-활용-저장)와 같은 탄소중립 관련 사업 협력 등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한국석유공사는 국내외 석유자원 개발·운영 경험과 노하우를 활용해 수소·암모니아 사업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삼성엔지니어링은 풍부한 플랜트 EPC(설계·조달·공사) 수행 경험과 기술력, 폭넓은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저탄소 수소-암모니아의 생산-운송-활용-터미널 구축 등 전주기 밸류체인(Value Chain)에 대한 타당성 평가를 수행할 예정이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삼성엔지니어링은 한국석유공사와 다양한 저탄소 수소 사업 협업을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수소 관련 핵심기술을 확보하고, 프로젝트 경험을 축적해 수소를 미래성장동력의 한 축으로 키워 나가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sky0322@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