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현대제철, 2025년 고로 개수…"부분 혹은 전면개수 고민"

등록 2022.01.27 14:34:31수정 2022.01.27 16:21: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옥승욱 기자 = 현대제철이 오는 2025년부터 고로(용광로) 개수 계획을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27일 열린 2021년 실적발표 콘퍼런스콜에서 현대제철 박종성 부사장은 "통상적으로 고로 수명은 15년~16년 정도다"며 "당사는 2025년부터 고로 개수를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결정사항은 고로의 내화물 두께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며 "시점은 가변적으로 움직일 수 있다"고 덧붙였다.

개수 방식에 대한 고민도 언급했다. 박 부사장은 "고로를 개수할 때 부분으로 개수할 지 전면개수할 지 아직 결정하지 못했다"며 "종합적으로 미비한 점과 경쟁력 향상 등을 종합적으로 봐야 구체적 금액을 산출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kdol99@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