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영천시, 인구30만 미만 지자체 중 '교통문화지수' 1위

등록 2022.01.27 16:45:3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영천시 '안전속도 5030' 교통안전 캠페인

[영천=뉴시스] 이은희 기자 = 경북 영천시는 인구 30만 미만 지자체 중 교통문화지수 1위를 달성했다고 27일 밝혔다.

국토교통부의 '2021년 교통문화지수 실태조사'에서 전국 49개 시 중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전년도 순위는 41위다. 

평가에서 보행형태 1위, 교통안전 지표는 3위를 차지했고 총 86.2점을 받았다. 
  
시는 그동안 안전속도5030과 어린이보호구역 시설개선 등 교통정책을 신속하게 집행하고, 민·관 합동 교통안전 캠페인, 교육, 단속 등을 지속했다.

교통문화지수는 한국교통안전공단이 매년 전국 229개 기초자치단체 주민을 대상으로 조사한다. 인구 30만을 기준으로 시·군·구 4개 그룹으로 나눠 항목별 의식 수준을 지수화한다.

최기문 시장은 “기관과 시민들이 한마음으로 노력한 결과”라며 “교통사고가 잦은 곳을 대상으로 시설을 정비하고 안전의식 향상과 선진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e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