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SG워너비 김용준 "붐이 같이 가수 하자 했다"

등록 2022.01.27 17:33: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SG워너비 김용준 컬투쇼. 2022.01.27.(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방송화면 캡처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보컬그룹 'SG워너비' 출신 김용준이 청취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김용준은 27일 진행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출연해 첫 디지털 싱글 '이쁘지나 말지' 라이브를 선보였다.

약 4년 만에 '컬투쇼'에 돌아온 김용준은 "혼자 나오는 것도 처음"이라며 설레는 표정으로 인사를 건넸다.

김용준은 "고등학교 2년 선배인 붐이 후배들 중에 노래 잘하는 친구를 찾았는데 내가 걸려서 같이 가수를 하자며 나를 데리고 다녔다"고 얘기해 붐과의 특별한 인연을 밝혔다.

솔로곡에 대해 김용준은 "노래 제목을 처음 봤을 때부터 너무 마음에 들었다"며 "팬분들도 좋아해 주시고 응원도 많이 해주신다"고 해 첫 솔로곡의 높은 만족도를 짐작하게 했다.

김용준은 멤버들 없이 혼자 활동하는 것에 대해 "항상 셋이 다니다 보니 심심하다. 그래도 뭐든지 할 때 금방 끝나기는 하더라"며 "연말에는 SG워너비로 공연을 하고 싶다"고 얘기해 기대를 높였다.

끝으로 SG워너비 '라라라'를 혼자 부른 김용준은 '보컬 장인'의 면모를 발휘해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솔로곡 '이쁘지나 말지'를 발매한 김용준은 다양한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