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세영 "박기웅 너무 예쁘고 사랑스러워"…이준호는?

등록 2022.01.27 17:41:1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심야괴담회 43회 보도자료 2022.01.27. (사진= MBC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지수 인턴 기자 = 배우 이세영이 자신의 최애 프로그램으로 꼽은 '심야괴담회'에 출격한다.

27일 오후 11시 방송하는 MBC '심야괴담회'에는 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으로 안방극장을 점령한 배우 이세영이 재출연한다.

스스로를 '괴담 궁녀'라 지칭하며 등장한 이세영은 패널들의 격한 축하 인사에 "이 모든 것이 '심괴' 덕이다. 괴담의 기운을 받아 연기했다"며 화답했다.

이어 이세영은 "'옷소매' 촬영 중에도 '심야괴담회'는 꼬박꼬박 본방사수 했다"며 찐팬 면모를 나타냈다.

더불어 배우 박기웅에 "눈을 보니까 심야괴담회를 마냥 좋아하는 게 느껴졌다. 너무 예쁘고 사랑스러워 보였다"고 뜬금 고백을 하는 등 조곤조곤 '찐 괴담 러버 괴스트'를 꼽기도 했다.

한편, 이날 ‘심야괴담회’에서는 밤마다 나를 찾아 집 앞까지 오는 섬뜩한 존재 '왕소나무의 여인', 매일 밤 여자친구가 나를 노려봤던 이유 '복덩이', 오빠에게만 다르게 보였던 '그것'의 정체 '가락지' 등 반전을 거듭하는 섬뜩한 이야기가 펼쳐진다.


◎공감언론 뉴시스 poiuytrewq43@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