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업비트, 설연휴 원화 입출금 '스톱'

등록 2022.01.29 19: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주혜 기자 =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에서 설날 세뱃돈으로 코인에 투자하려면 주의가 필요하다. 케이뱅크의 시스템 업그레이드로 설 연휴 기간 원화 입출금과 계좌 등록이 일시 중단되기 때문이다. 연휴 기간 업비트에서 원화 거래를 할 투자자는 입출금 등을 미리 준비해야 한다.

29일 업비트에 따르면 이날 오후 11시50분부터 다음 달 2일 오전 0시10분까지 약 72시간 동안 업비트에서 원화 입출금 및 계좌 등록이 일시 중단된다.

업비트의 파트너인 케이뱅크의 IT센터 이전과 시스템 업그레이드 작업으로 인한 것이다. 케이뱅크는 30일 0시부터 다음 달 1일 24시까지 IT센터 이전 및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진행한다. 업비트는 케이뱅크와 제휴를 맺고 실명확인 입출금계정(실명계좌)을 제공하고 있다.

해당 기간 동안 업비트 원화 입출금이 중단되면서 연휴 동안 암호화폐 투자를 할 이용객은 사전에 예치를 완료한 원화로만 투자할 수 있다.

신규 가입자의 거래도 사실상 중단된다. 신규 가입자가 업비트에 원화를 입금하고 거래하려면 케이뱅크 계좌를 연동해야 하기 때문이다. 해당 기간에는 케이뱅크 실명 입출금 계좌 등록이 불가능하며 고객 확인 시 케이뱅크를 이용한 계좌 인증을 할 수 없다. 다만 케이뱅크를 제외한 타 은행 계좌를 이용할 경우에는 고객 확인이 가능하다.

지난해 설 연휴는 암호화폐 거래량이 폭증한 '대목'이었다. 테슬라가 비트코인을 대량 구입하고 비트코인 결제를 도입한다고 밝히면서 비트코인 가격이 급등하자 거래량이 크게 늘었다. 당시 거래소들은 접속자 폭증으로 인한 서버 접속 지연 현상을 겪기도 했다. 올해 암호화폐 시장 상황은 그때와 다르지만 연휴 동안 일부 기능에 차질이 생기는 점은 아쉬울 수밖에 없다.

케이뱅크의 시스템 업그레이드는 장기적으로 업비트의 성장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12월 업비트는 케이뱅크의 먹통으로 원화 입출금 중단, 신규 계좌 등록이 지연되고 입금 처리가 진행되지 않는 문제를 겪은 바 있다. 비트코인이 20% 급락하면서 업비트 고객의 입출금 요청이 케이뱅크가 처리할 수 있는 최대 트래픽을 초과한 탓이다.

한편 28일 오후 3시 기준 코인마켓캡이 집계한 업비트의 24시간 거래량은 약 28억7009만달러(약 3조4636억원)이다. 빗썸은 약 7억3523만달러, 코인원은 약 1억5483만달러, 코빗은 약 1049만달러를 기록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nj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