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설 방역수칙 준수 호소" 진안군, 긴급 대책회의

등록 2022.01.28 17:45:1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진안=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진안군은 28일 전춘성 군수와 김창열 부군수, 국장 및 실과소장 등 26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 확진자 급증에 따른 긴급 대책회의를 가졌다.(사진=진안군 제공).2022.01.28.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진안=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진안군이 설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긴급 대책회의를 했다. 명절연휴 이동·만남 자제와 마스크 착용 등 방역 기본수칙 준수를 호소했다.

진안군은 28일 전춘성 군수와 김창열 부군수, 국장 및 실과소장 등 26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 확진자 급증에 따른 긴급 대책회의를 가졌다.

 진안에서 오미크론 확진자가 발생했고, 설 연휴 기간 군민의 이동량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코로나19 확산을 억제하기 위한 논의 자리다.

군은 오미크론 확산방지, 마스크 착용 등 마을방송을 실시하고 읍·면 주요 도로변에 방역수칙준수 홍보용 플래카드를 게첨한다. 군청과 로터리 전광판을 이용해 방역홍보 안내문을 송신한다. 많은 귀성객과 군민이 찾는 터미널과 전통시장에 마스크 착용 등 방역실태를 점검한다.

집단감염 주요 발생시설인 유치원과 어린이집, 초등학교 등에 대해 설 연휴 종료 후 등원·등교일정을 조정 협의했다.

전춘성 군수는 "확진자 대부분이 오미크론으로 접촉자는 감염되기 쉽고, 확산 속도가 빠르고 위험해 보인다"며 "설 연휴동안 가급적 최소 인원으로 만나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36936912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