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차기 하나금융 회장, 함영주·박성호·윤규선·이성용·최희남 5파전

등록 2022.01.28 18:46:4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내부후보 3명, 외부후보 2명으로 압축
심층면접 거쳐 최종후보 1인 선정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선윤 기자 = 차기 하나금융지주 회장 후보군이 함영주 하나금융 부회장, 박성호 하나은행장, 윤규선 하나캐피탈 사장, 이성용 전 베인앤드컴퍼니 코리아 대표, 최희남 전 한국투자공사 사장 5인으로 추려졌다.

하나금융지주는 28일 회장후보추천위원회(회추위)를 열고 이들을 차기 하나금융그룹 회장 최종 후보군(숏리스트)으로 선정했다.

회추위는 '대표이사 회장 경영승계계획 및 후보 추천 절차'에 따라 공정하고 투명하게 심의를 거친 후, 하나금융그룹 회장 경영승계를 위한 숏리스트를 내부 후보 3명, 외부 후보 2명 등 총 5명으로 압축했다. 회추위는 이에 앞서 1월 중 11명(내부 후보 6명, 외부 후보 5명)의 후보군(롱리스트)을 선정한 바 있다.

이날 회추위는 숏리스트 선정에 있어 금융업의 경계가 무너지고 있는 변화와 도전의 시기에 안정적으로 하나금융의 성장을 이끌면서 디지털 전환, 글로벌화, ESG 등 그룹의 핵심 전략을 추진할 적임자들을 후보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회추위는 후보 추천 절차에 따라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여러 분야의 후보들을 다각도로 검증했고, 프리젠테이션과 심층 면접을 거쳐 하나금융을 이끌어 나갈 새 회장 후보를 선출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csy62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