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미스코리아 출신 방송인 서예진씨, 음주운전 뒤 교통사고 내

등록 2022.01.29 10:40:04수정 2022.01.29 14:55: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만취상태로 강남구서 가로수 2차례 들이받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선웅 기자 = 4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2018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서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미 아메리카요가 박채원, 미 촉촉 이윤지, 선 송수현, 진 김수민, 선 서예진, 미 FRJ Jeans 김계령, 미 레삐 임경민. 2018.07.04. (사진=한국일보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신재현 기자 = 미스코리아 출신 방송인 서예진(25)씨가 만취 상태로 운전을 하다가 가로수를 들이받는 사고를 내 경찰에 적발됐다.

29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수서경찰서는 서씨를 도로교통법 위반 음주운전 혐의로 조사할 예정이다.

서씨는 전날 오전 12시15분께 서울 강남구 양재천로에서 만취 상태로 벤츠 승용차를 운전하다가 가로수를 두 차례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이 측정한 서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운전면허 취소 수치(0.08% 이상)인 0.108%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서씨를 포함해 다친 사람은 없다"며 "조만간 서씨를 불러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서씨는 2018년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서 선(善)으로 뽑힌 이후 같은 해 한 방송 리포터로 활동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agai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