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차병원, 여성 청소년 자궁경부암백신 무료 접종 실시

등록 2022.05.12 10:39:3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무료 접종 확대…만 18~26세 저소득층 여성도 대상

[성남=뉴시스]분당 차병원

[성남=뉴시스]분당 차병원


[성남=뉴시스]신정훈 기자 = 분당 차병원은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자궁경부암백신’ 무료 접종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무료 예방접종 대상은 ▲만 12~17세(2004년 1월 1일 ~ 2010년 12월 31일) 여성 청소년과 ▲만 18~26세(1995년 1월 1일~2003년 12월 31일) 저소득층 여성이라면 누구나 접종 가능하다.

기존 만 12세의 여성청소년만 가능 했던 무료 접종이 올해부터 만 12세에서 17세의 모든 여성 청소년과 만 18세~26세의 저소득층 여성까지로 확대 됐다.

자궁경부암은 사람유두종바이러스(HPV) 백신 접종으로 예방이 가능하다. 사람유두종바이러스(HPV)는 생식기 감염을 일으키는 바이러스로 국내에서 한해 3300명 이상의 환자가 발생하는 자궁경부암의 주된 원인이다.

분당차병원 부인암센터 주원덕 교수는 “매년 5월 셋째 주는 대한산부인과학회가 제정한 ‘자궁경부암 예방주간’이다. 세계 여성암 사망률 2위 질환인 자궁경부암은 예방접종으로 예방할 수 있는 유일한 암으로, 접종대상이 확대된 만큼 적극적인 백신접종을 통해 자궁경부암을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자궁경부암백신 접종은 강남, 분당, 일산 차병원 소아청소년과, 차움 산부인과와 경북권에서는 구미차병원 소아청소년과에서 무료로 가능하다.  외래 진료 예약은 각 병원 홈페이지와 전화예약을 통해 가능하며, 당일 접수도 가능하다.


◎공감언론 뉴시스 gs5654@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