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관악구, '여름철 사고 대비' 가스시설물 특별점검 실시

등록 2022.05.16 15:14:3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가스 취급시설 총 129개소 대상 합동점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관악구가 여름철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오는 9월 말까지 약 5개월간 가스안전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해 안전점검 모습. 2022.05.16. (사진 = 관악구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종희 기자 = 관악구가 여름철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오는 9월 말까지 약 5개월간 가스안전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점검대상은 전통시장 및 쇼핑몰 등 가스 사용시설 69개소, LPG 충전소 등 가스 공급시설 60개소, 총 129개소다. 구는 관악소방서, 한국가스안전공사, 서울도시가스(주) 등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점검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저지대 가스시설 침수여부, 가스시설 주변 지반침하·붕괴 등 위험요인 확인, 누출여부, 설치상태 등이다.

구는 침수, 지반침하 우려지역에 대해 중점점검을 실시하고 신림봉천터널 공사장 등 굴착공사장 가스배관 안전관리 상태를 신속히 점검해 가스시설과 인적 피해 사전예방에 집중한다는 구상이다.

점검 결과 경미한 위반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설 개선 조치하고, 관련법규 위반 시 행정처분할 계획이다.

또한 구는 매월 4일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 실시, 가스 사용자 대상 자율 점검표 및 안전점검요령 배포, 가스 공급자 교육 등 주민들의 안전의식 제고와 가스안전관리요령 홍보에도 만전을 기한다.

구 관계자는 "이번 점검으로 가스시설물에 대한 안전관리를 지속하고, 위험요소를 사전에 제거해 사고로부터 주민들의 안전을 확보할 계획"이라며 "주민들은 여름철 가스시설 안전관리 요령을 숙지해 사고 예방에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2paper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