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오세혁 경산시장 후보 등 무소속 후보들 공동연대 선언

등록 2022.05.16 15:17:49수정 2022.05.16 19:35: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국힘 '불공정 공천' 심판해달라"…19일 공동 선거출정식
"지역 국회의원 퇴출 위해 시민운동으로 확대해 나갈 것"

associate_pic

공동연대를 선언한 오세혁 경산시장 후보(중앙) 등 무소속 후보들  *재판매 및 DB 금지

[경산=뉴시스] 강병서 기자 = 경북 경산시장 선거에 나선 오세혁 후보 등 무소속 후보들이 16일 오 후보 선거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선거운동 연대를 결의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국민의힘 공천에서 탈락한 무소속 경북도의원 후보와 경산시의원 후보 10여명이 참석했다.

또 국민의힘 경산시장 공천 경쟁에 나섰다가 단수 추천에 반발해 ‘경산시민협의체’를 구성한 시장 예비후보 6명도 함께 했다.

이들은 발표한 공동성명서에서 “지역 국회의원이 절차와 예고도 없이 경산시장 후보를 단수추천함으로서 경산 시민의 기대를 저버렸다”고 공격했다.

이어 “단수 추천을 받은 후보 역시 불미스러운 일로 언론과 구설에 오르내리는 당사자로서 어떤 기준으로 단수 추천을 했는지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성명은 또 “일부 언론이 지금의 사태를 구권력과 신권력의 싸움으로 분열하는데, 이것은 분명한 공정과 불공정의 싸움” 이라며 신·구 권력의 다툼이라는 일부 해석에 못을 박았다.

이들은 끝으로 “경산을 분열시키고 화합을 가로막는 지역 국회의원 퇴출을 위해 지속적인 시민운동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며, 무소속 시민후보들을 당선시켜 불공정에 항거하는 위대한 경산 시민의 힘을 보여 달라”고 호소했다.

이들은 오는 19일 공동으로 선거운동 출정식을 갖고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kb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