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산시, 소상공인 종합건강검진비용 25만원 지원

등록 2022.05.17 07:25:5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9일부터 선착순 접수…전국 최대 규모 400명
부산시 소상공인종합지원센터 누리집에서 신청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 연제구 부산시청. yulnet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백재현 기자 = 부산시는 장기간 이어진 코로나19로 고통을 겪어 온 지역 소상공인의 복지증진을 위해 400명에게 종합건강검진 비용을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2018년, 부산시는 전국에서 최초로 ‘소상공인 행복복지 지원사업’을 실시했으며 이번 지원은 이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생업에 종사하느라 건강검진 시기를 놓치기 쉬운 소상공인이 많다는 점에 착안했다.

지원 대상은 부산시에 2년 이상 사업장을 유지 중인 소상공인으로 신청은 오는 19일부터 선착순으로 부산광역시 소상공인종합지원센터 누리집(www.busanhopecenter.or.kr)을 통해 진행된다. 신청자는 신청서와 사업자등록증 등 구비서류를 첨부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올해 지원 인원은 총 400명으로 전국 최대 규모로 지원한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협약병원을 통해 25만원 상당의 종합건강검진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올해는 검진 후 개별적으로 비용을 청구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해소하고, 14곳이던 협약병원을 18곳으로 확대했다. 또 소상공인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16개 구·군 전역에 골고루 배치되도록 하였다.

자세한 사항은 부산경제진흥원 또는 부산광역시 소상공인종합지원센터 누리집 공고문을 참고하거나, 부산경제진흥원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효경 부산시 민생노동정책관은 “경제의 근간인 소상공인의 복지 향상을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지원사업을 시행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tbri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