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신영증권, 1000억 규모 디지털 혁신기업 투자 펀드 결성

등록 2022.05.17 14:10: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현대차그룹, 산업은행 등 투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신영증권 신사옥(사진=신영증권) 2022.05.17.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최현호 기자 = 신영증권이 디지털 혁신기업에 1000억원 규모를 투자하는 펀드를 결성한 것으로 파악됐다.

17일 신영증권에 따르면 최근 이 증권사는 1000억 원의 디지털산업 혁신 펀드 결성을 마무리했다. 신영증권은 중소벤처기업 투자가 전문인 BSK인베스트먼트와 펀드를 공동 운용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투자자로는 현대차그룹, KDB산업은행, 한국성장금융, 우리은행, 부산은행, 경남은행, 광주은행, 코리안리 등이 참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신영증권은 지난해 산업통상자원부 출자 사업 위탁운용사로 선정되면서 해당 펀드에 대한 출자자 모집을 시작했다.

신영증권은 지난 2020년 비상장기업이었던 크래프톤(당시 블루홀)에 290억원을 투자, 1080억원을 돌려받아 큰 수익을 거둔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wrcman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