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바이든, 5대그룹·경제6단체장과 만찬…비즈니스라운드테이블은 불참

등록 2022.05.18 17:01: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0대 주요 그룹 총수들, 21일 尹주재 공식 만찬 총출동

associate_pic

[워싱턴=AP/뉴시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2022.05.18.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20~22일 방한하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을 환영하는 만찬에 5대 그룹 총수와 경제6단체장이 모두 참석한다.

단 바이든 대통령은 한미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에는 참석하지 않을 전망이다.

18일 정치권과 재계 등에 따르면 김태효 국가안보실 제1차장은 이날 한미 정상회담 관련 브리핑에서 윤석열 대통령 주최 공식 만찬과 관련한 질문에 "열 손가락에 꼽을 수 있는 주요 기업인들이 모두 참석한다"고 말했다.

방한 둘째 날인 21일 한미 정상회담 후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진행되는 환영 만찬에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등 5대 그룹 총수들이 참석한다.

대한상공회의소 수장이기도 한 최 회장과 함께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과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 구자열 한국무역협회 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 최진식 한국중견기업연합회 회장 등 경제6단체장들도 참석한다.

같은 날 서울 한 호텔에서 지나 러몬도 미국 상무장관과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주재하는 한미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에는 우리 쪽에서는 삼성, SK, 현대자동차, LG, 롯데 등 5대 그룹과 한화, OCI, 네이버 등 미국과 현안이 있는 약 8개 기업이 참석한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홍효식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0일 오후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윤석열 대통령 외빈 초청 만찬에서 애국가 연주를 듣고 있다. 2022.05.10. yesphoto@newsis.com

당초 바이든 대통령의 참석 가능성이 점쳐졌지만 참석하지 않는 것으로 최종 확인됐다. 김 차장은 "한미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은 미국 상무장관이 자체적으로 추진하는 일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바이든 대통령 참석 시 총수들이 나갈 예정이었던 해당 기업들은 총수 대신 참석할 내부 인사를 조율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재계 관계자는 "바이든 대통령이 참석하는 만찬과 상무장관이 참석하는 자리는 급이 다르다. 아무래도 격이 떨어질 수밖에 없다"며 "라운드 테이블에 누가 참석할지를 두고 기업들도 고심 중"이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