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강용석 표지' 맥심도 당황…섹시 女 모델 제치고 날개

등록 2022.05.19 01:00:00수정 2022.05.19 10:04:3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강용석 무소속 경기도지사 후보가 표지를 장식한 남성잡지 맥심 6월호 (사진=맥심 제공) 2022.05.16.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수지 기자 = 6·1 지방선거 경기도지사에 출마한 강용석 무소속 후보를 표지 모델로 내세운 남성 잡지 맥심(MAXIM) 6월호가 출간 후 5일 연속 교보문고 베스트셀러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강용석 표지'는 깜짝 반응속 판매량이 고공행진중이다. 섹시한 여성모델의 표지로 유명한 맥심이지만 의외의 남성이 표지를 장식하기도 한다. 2019년에는 현 국민의 힘 이준석 당대표가 잠옷차림으로 맥심 표지에 등장해 화제와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그럴 때마다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에서는 '맥심이 이번 달 판매를 포기한 것 아니냐'는 평이 올라오지만, 이번 6월호는 여성 모델이 표지를 장식한 5월호의 초기 판매량을 월등히 앞지르고 있어 맥심 관계자들마저 당황스러워 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강용석은 맥심과의 인터뷰에서 "가장 먼저 감옥 갈 것 같은 정치권 인사 톱5"에 대해 언급하고, 본인의 감방 생활 경험을 토대로 한 "금방 적응한다. 지낼 만한 호텔"이라고 조언하기도 했다. 강 후보는 서울구치소에 6개월간 수감됐다가 무죄 판결을 받고 석방된 바 있다.
 
강용석 에디션은 공개 3일 만인 11일 교보문고 정기 간행물 주간 판매량 차트 1위에 오른 후 5일이 지나도 주간 판매량 1위를 기록하고 있다.

표지에는 강 후보는 얼굴에 붉은 상처 자국을 그리고 불붙은 라이터를 공중에 던지는 모습이 담겼다. '10년이 흘렀다. 하버드 출신 국회의원, 종편 최고의 블루칩에서 6개월 투옥, 무죄 석방, 가세연으로 뜨겁게 부활, 밟을수록 강해지는 그의 두 번째 맥심 표지'라는 문구가 적혀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교보문고 차트 5월16일  (사진=맥심 제공) 2022.05.18. photo@newis.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강용석 후보가 맥심 표지를 장식한 건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2012년 이후 10년 만으로, 당시 강 후보는 자신의 블로그에 첫번째 촬영 비화를 공개하기도 했다. 그는 “제 인생에서 유일한 잡지 표지모델이었던 맥심”이라고 회고한 뒤 “저 사진을 찍을 때 한국 맥심 대표가 와서 자랑스럽게 유료판매 부수가 6만부로 1위라고, 다만 내용이 좀 그렇다 보니 광고는 별로 안 붙는다고 겸연쩍게 얘기하더라고 했다”고 밝힌바 있다.

한편 강 후보는 경기도지사 후보 TV토론회에서 소위 '검수완박'에 항의하는 의미로 머리를 삭발한 모습으로 등장하기도 했는데, 맥심 표지는 삭발하기 며칠 전에 촬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suejeeq@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