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선거운동 첫날 성남분당갑 여·야 후보 아침인사로 시작

등록 2022.05.19 11:24:35수정 2022.05.19 11:30: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안철수 "안·심·해 트리오와 함께 분당 재도약 시킬 것"
김병관 “한국정치의 새로운 드라마를 만들어 달라”

associate_pic

[성남=뉴시스]안철수 후보 첫날 유세

[성남=뉴시스]신정훈 기자 = 본격적인 선거운동이 시작된 첫날 경기 성남시 분당갑 보궐선거에 출마한 여야 후보 모두 평소와 다름없이 출근길 인사로 시작했다.

국민의힘 안철수 후보는 이날 오전 6시 30분부터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 신상진 성남시장 후보와 함께 판교역 푸르지오 아파트 단지 앞 횡단보도에서 선거운동 시작을 출근길 인사로 시작했다.

안 후보는 유세 첫날 "김은혜 후보와 신상진 후보와 하나가 돼 분당을 재도약시키겠다는 각오로 첫 일정을 시작한다"며  "경기도민은 물론 성남시와 분당구에 꼭 맞는 '안심해'(안철수,신상진,김은혜)트리오가 될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이어 "가장 합리적이고 개혁적인 우리 성남주민 여러분의 위대한 선택이 있었기에 새 정부가 탄생한 것"이라면서 "이제 무너져버린 상식과 정의 그리고 공정을 이번 선거를 통해 이뤄내겠다"고 강조했다.

안 후보는 출근길 인사에 이어 8시엔 김은혜, 신상진 후보와 같이 현충탑을 참배했다.

안 후보 출정식은 오후 1시 야탑역 광장에서 신상진 후보와 공동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더불어민주당 김병관 분당갑 국회의원 후보도 19일 오전 7시 판교현대백화점 앞 아침인사로 국회의원 보궐선거 첫 선거운동을 시작했다.

김병관 후보는 유세를 통해 “한국정치의 새로운 드라마를 만들어 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associate_pic

[성남=뉴시스]김병관 후보 첫날 유세

김병관 후보는 “철새정치인 안철수 후보를 꺾고 한국정치의 새로운 리더로 우뚝 서겠다”면서 “이번 선거를 안철수 후보의 마지막 선거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SRT 성남역을 신설해 성남역을 GTX-경강선-SRT가 모이는 트리플 역세권으로 만들겠다”며 “신도시 특별법 제정으로 재건축·리모델링을 적극 추진할 것”을 약속했다.

김 후보는 이어 판교노인종합복지관, 성남시근로자종합복지관 등을 방문한다. 

선거 출정식은 오늘 17시30분 야탑역 4번 출구 앞에서 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gs565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