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러 북핵 대표 첫 통화…"北 미사일 도발 등 한반도 정세 평가 공유"

등록 2022.05.19 19:43:22수정 2022.05.19 20:38: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김건 "러, 北 추가 상황 조치 자제하도록 건설적 역할 당부"

associate_pic

김건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사진 = 외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한주홍 기자 = 김건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19일 오후 이고르 마르굴로프 러시아 외교부 아시아태평양차관과 상견례를 겸한 첫 통화를 하고 북핵 상황 등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양측은 북한 내 코로나19 상황 및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도발 등 최근 한반도 정세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대응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김 본부장은 "최근 북한 내 코로나19 확산에도 불구하고 북한의 추가 도발 가능성이 지속되고 있는 만큼 북한이 추가 상황 조치를 자제하도록 러시아가 건설적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최근 북한이 잇따라 미사일을 발사하는 등 긴장이 고조하는 가운데 북한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방한에 맞춰 미사일을 발사할 가능성이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