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강남대·국민연금, 노후준비 전문인력 양성 업무협약 체결

등록 2022.05.19 22:25:3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용인=뉴시스] 강남대학교·국민연금공단 협약식. 2022.05.19. (사진=강남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용인=뉴시스] 박종대 기자 = 강남대학교와 국민연금공단은 19일 경기 용인시 기흥구 강남대 본관 중회의실에서 ‘노후준비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강남대는 국민연금공단 지원을 받아 학생들을 대상으로 노후준비 전문가를 양성할 수 있는 교육과정 개설 및 아카데미를 운영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국민연금공단과 함께 노후준비서비스 발전을 위한 연구개발 및 노후 준비 인식 개선을 위한 홍보를 진행하고, 지역사회·국가를 위한 노후 준비사업에 나설 예정이다.

협약식에는 강남대 윤신일 총장, 전병찬 부총장, 강현우 기획처장, 홍승연 실버산업학과장, 김정근 실버산업학과 교수를 비롯해 국민연금공단 노후준비지원센터장 박양숙 복지상임이사, 윤중선 노후준비지원실장, 형용욱 용인지사장, 지동규 노후준비지원실 서비스 운영부장이 참석했다.

강남대 윤신일 총장은 “우리 대학은 지난해부터 경기도 중장년 행복캠퍼스를 운영하면서 경기남부지역 주민에 대한 노후준비 플랫폼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국민연금공단과 함께 고품질 노후생활지원을 위한 전문인력 양성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국민연금공단 박양숙 복지상임이사는 “두 기관이 뜻을 한데 모아 노후준비 인식 확산에 큰 효과가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노후준비 전문가를 체계적으로 양성하고 전 국민의 안정된 노후준비를 지원하기 위해 산학협력을 적극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