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코스피, 2600선 회복…미국발 붕괴 하루 만에 반등

등록 2022.05.20 09:12:3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백동현 기자 = 코스피가 전 거래일(2625.98)보다 33.64포인트(1.28%) 내린 2592.34에 장을 닫은 19일 오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이날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871.57)보다 7.77포인트(0.89%) 하락한 863.80에,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1266.6원)보다 11.1원 상승한 1277.7원에 마감했다. 2022.05.19. livertrent@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승주 기자 = 코스피가 뉴욕 증시 급락에 장중 2%대 급락하며 2600선이 붕괴된 지 하루 만에 다시 반등했다.

20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2592.34)보다 13.44포인트(0.52%) 오른 2605.78에 장을 열었다.

전일 코스피는 뉴욕증시 급락의 영향으로 1.3% 하락해 3거래일 만에 2600선 밑으로 내려갔다. 전일 코스피는 33.64포인트(1.28%) 내린 2592.34에 마감했다. 코스피는 개장 초반 2560선까지 내려가며 2%대의 하락세를 기록하기도 했으나 이내 하락 폭이 다소 좁아졌다.

이후 미국 뉴욕 주요 증시는 19일(현지시간)에도 일제히 하락 마감했지만, 이와 달리 코스피는 하루 만에 회복세를 보인 셈이다.

코스닥지수도 전 거래일(863.80)보다 2.96포인트(0.34%) 상승한 866.76에 거래를 시작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1277.7원)보다 10.7원 하락한 1267.0원에 개장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o4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