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찰·소방관에 주먹 휘두른 외국인 체포…여친 폭행 혐의도

등록 2022.05.20 14:21: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미국 남성, 상해·공무집행방해 혐의
범행 당시 술에 취한 상태로 알려져
난동 부리다 구급차 유리창도 부숴
경찰 "조만간 구속영장 신청 예정"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임하은 기자 = "남자친구에게 폭행 당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과 구급대원에게 주먹을 휘두른 혐의로 20대 외국인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2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상해, 공무집행방해 혐의를 받는 20대 미국인 남성 A씨를 이날 새벽 현행범으로 체포해 수사 중이다.

A씨는 이날 오전 4시10분께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에서 "남자친구에게 폭행을 당했다"는 B씨의 신고에 출동한 경찰관 1명과 소방관 3명에게 주먹을 휘두른 혐의 등을 받는다. 이 과정에서 구급차 유리를 부순 혐의도 있다.

당시 A씨는 술에 만취한 상태였으며 범행 후 도주하다 경찰에 검거됐다.

A씨의 난동으로 구급대원 한 명이 이가 부러져 치료를 받았고 경찰관 한 명이 가벼운 뇌진탕으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아직 술이 덜 깨 조사를 진행하지 못했다"며 "조만간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rainy7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