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산시, 지역 뮤지션 음반제작 지원…9개팀 5500만원

등록 2022.05.22 07:25:1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음반 제작과 후속 활동 전반적인 과정 지원
6월9일까지 이(e)-나라도움 사이에서 접수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 연제구 부산시청. yulnet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백재현 기자 = 부산시와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은 부산음악창작소를 통해 총 5500만원의 예산을 들여 올해 지역 뮤지션 음반 제작 지원사업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지역에서 활동하는 뮤지션들의 경쟁력을 키우고, 음악 활동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2015년부터 지역 뮤지션 음반 제작 지원사업을 추진해왔다.

지금까지 총 118팀이 지원을 받아 음반을 선보였으며 특히, 그중에는 2022년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락 음반/노래 부문을 석권한 부산 펑크밴드 ‘소음발광’과 tvN 드라마 ‘유미의 세포들’의 배경음악(OST)을 부른 부산 인디밴드 ‘세이수미’ 등도 포함돼 있다.

올해는 ▲음반 제작·프로모션 ▲컴필레이션 음반(여러 뮤지션들이 연합하여 만드는 음반) 제작 2개 분야에 걸쳐 총 9팀을 선발할 예정이다. 선발된 팀에는 음원 제작부터 프로듀싱, 뮤직비디오 제작, 유통, 쇼케이스 개최, 공연장 대관 지원, 홍보 마케팅 등 6개월에 걸쳐 음반 제작과 후속 활동까지 전 과정을 지원한다.

신청은 팀 구성원의 50% 이상이 주민등록상 거주지가 부산이거나 재학 혹은 재직 중이면 가능하다. 솔로 또는 밴드 등 참가 형태와 장르에는 제한이 없으나 음반 제작곡은 자작곡이어야 한다.

내달 9일 오후 2시까지 이(e)-나라도움 누리집(https://www.gosims.go.kr)에서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부산음악창작소 누리집(https://www.musiclabbusan.com)을 참고하면 된다.

김기환 부산시 문화체육국장은 “이번 음반 제작 지원사업이 지역 뮤지션들에게 음악 활동의 저변을 확대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역량 있는 뮤지션들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tbri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