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노제, 양세찬 "우리 친구하자" 고백에 "따라오지 마"

등록 2022.05.22 21:3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구해줘 홈즈' 노제. 2022.05.22. (사진 = MBC TV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댄스 크루 '웨이비' 리더 노제가 MBC TV 예능물 '구해줘! 홈즈'에 출연한다.

노제는 22일 오후 10시35분에 방송되는 공군 조종사&승무원 4인 가족의 새 보금자리 찾기 요청에 개그맨 양세찬과 함께 매물 찾기에 나선다.

공군 조종사 남편과 승무원 아내는 결혼 후 지금까지 경기도 성남에 위치한 공군관사에서 생활해 왔다. 이들은 활동량 많은 다섯 살 첫째 아들과 얼마 전 태어난 둘째를 위해 마당 있는 집으로 이사를 결심했다.

희망 지역은 곧 복직 예정인 아내를 위해 김포국제공항까지 자차 30분 이내의 경기도 지역이다. 아이들을 위한 야외 공간을 필요로 했다. 방 3개와 화장실 2개를 원했으며, 차량 10분 이내 어린이집과 유치원을 바랐다. 예산은 전세가 5~6억 원대로 최대 7억 원까지 가능했다. 반전세일 경우, 보증금 무관 월세 150만 원까지 가능하다고 전했다.  

덕팀으로 나선 노제와 양세찬이 향한 곳은 김포시 고촌읍이다. 서울에서 가장 가까운 김포지역이라고 한다. 2020년 준공한 신축 대단지 아파트로 1568세대 중 4세대만 있는 구조라고 해 기대를 모은다.

집 안으로 들어서면 지하 복층이 있는 구조다. 어른들을 위한 홈 바(BAR)와 아이들을 위한 성큰 공간이 있다.

북카페 스타일의 책장을 발견한 두 사람은 서로에게 어울리는 책을 추천해 주기로 한했다. 양세찬은 노제에게 '우리 친구 하자' 책을 보여주며 고백했다. 노제는 고심 끝에 '따라오지 마' 책을 꺼내 들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