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역시는 역시' 한국, 양궁월드컵 싹쓸이[뉴시스Pic]

등록 2022.05.22 17:02:4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광주2022현대양궁월드컵 개막 6일째인 22일 오전 광주 광산구 광주여자대학교 운동장에서 열린 리커브 남자 개인전 시상식에서 이우진(청주시청)이, 리커브 여자 단체전 시상식에서 안산(광주여대)·최미선(순천시청)·이가현(대전체육회)이, 리커브 남자 단체전 시상식에서 김제덕(경북일고)·김우진(청주시청)·이우석(코오롱)이, 리커브 여자 개인전 시상식에서 최미선(순천시청)이 금메달을 들어보이고 있다.  2022.05.22. hgryu77@newsis.com

[서울=뉴시스]백동현 기자 = 한국 남녀 리커브 양궁대표팀이 광주 2022 현대 양궁월드컵 2차 대회를 휩쓸었다.

22일 오전 광주 광산구 광주여자대학교 운동장에서 열린 리커브 여자 단체전에서 안산(광주여대)·최미선(순천시청)·이가현(대전체육회)이 금메달을 획득했다. 이어 열린 남자 단체전에서는 김우진(청주시청)·이우석(코오롱)·김제덕(경북일고)이 1위를 차지했다.

오후에는 개인전 결승 경기가 펼쳐졌다. 먼저 리커브 여자 개인전 결승 경기에서 최미선(순천시청)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함께 결승에 오른 이가현(대전체육회)과 멋진 경기를 선보였다. 이후 열린 리커브 남자 개인전에서는 김우진(청주시청)이 시상대 가장 높은 곳에 올랐다. 결승 상대는 역시 한국 이우석(코오롱)이었다.

이렇게 한국은 리커브 남녀 단체전과 개인전에 걸린 금메달 4개를 모두 '싹쓸이'하며 세계 최강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광주2022현대양궁월드컵 개막 6일째인 22일 오전 광주 광산구 광주여자대학교 운동장에서 열린 리커브 여자 단체전 시상식에서 안산(광주여대)·최미선(순천시청)·이가현(대전체육회)이 1위 시상대에 올라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2022.05.22. hgryu77@newsis.com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광주2022현대양궁월드컵 개막 6일째인 22일 오전 광주 광산구 광주여자대학교 운동장에서 열린 리커브 여자 단체전 시상식에서 안산(광주여대)·최미선(순천시청)·이가현(대전체육회)이 금메달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2022.05.22. hgryu77@newsis.com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광주2022현대양궁월드컵 개막 6일째인 22일 오전 광주 광산구 광주여자대학교 운동장에서 열린 리커브 남자 단체전 시상식에서 김제덕(경북일고)·김우진(청주시청)·이우석(코오롱)이 금메달을 들어보이고 있다.  2022.05.22. hgryu77@newsis.com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광주2022현대양궁월드컵 개막 6일째인 22일 오전 광주 광산구 광주여자대학교 운동장에서 열린 리커브 남자 단체전 결승 경기, 김우진(청주시청)·이우석(코오롱)·김제덕(경북일고)이 1위를 차지 한 뒤 손을 흔들고 있다. 2022.05.22. hgryu77@newsis.com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광주2022현대양궁월드컵 개막 6일째인 22일 오후 광주 광산구 광주여자대학교 운동장에서 열린 리커브 여자 개인전 결승 경기, 최미선(순천시청)과 이가현(대전체육회)이 경기를 마친 뒤 기념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2.05.22. hgryu77@newsis.com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광주2022현대양궁월드컵 개막 6일째인 22일 오후 광주 광산구 광주여자대학교 운동장에서 열린 리커브 남자 개인전 결승 경기, 김우진(청주시청)과 이우석(코오롱)이 경기를 마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2022.05.22. hgryu77@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livertren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