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2학기 국가장학금 신청 놓치지 마세요'…24일부터 접수

등록 2022.05.23 12: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등록금 우선 감면 원하면 내달 3일까지 신청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김정현 기자 =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오는 24일 오전부터 2022학년도 2학기 국가장학금 신청 접수를 받는다고 23일 밝혔다.

국가장학금은 대학생 등록금 부담 완화를 위해 소득과 재산이 일정 수준 이하인 학생 중 성적 기준 등을 충족한 사람에게 국가가 지원하는 장학금이다.

대상자의 소득 수준은 한국장학재단이 산정하는 학자금 지원구간으로 산정한다. 본인과 부모 또는 배우자의 소득·재산·부채 등을 반영한다.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해당 조건을 충족하는 재학생, 신입생, 편·재입학생, 복학생 등 모든 대학생을 대상으로 내달 23일 오후 6시까지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신청을 받는다.

자신이 2학기 등록금을 우선 감면 받으려는 학생은 늦어도 내달 3일 오후 6시 전에 신청과 가구원 정보 제공 동의, 서류 제출까지 모두 마쳐야만 한다.

가구원 정보 제공 동의를 하려면 공동인증서, 카카오톡·통신사 등에서 제공하는 민간인증서, 금융인증서와 같은 전자서명 수단을 미리 준비해야 한다.

가족이 해외에 머물고 있거나 나이가 많아 인증이 어렵다면 신분증 사본을 비롯한 동의서를 우편이나 팩스를 통해 제출하면 된다. 신분증을 갖고 한국장학재단 지역 센터를 방문해 접수할 수도 있다.

주민등록, 가족등록 정보가 맞지 않으면 주민등록등본, 가족관계증명서 등 서류를 제출해야 할 수도 있다. 서류는 '정부24' 홈페이지나 대법원 전자가족관계등록 시스템에서 무료로 발급 받을 수 있다.

한편 국가장학금 제도는 대학생의 소득과 연계된 Ⅰ유형, 대학의 등록금 부담 완화를 위한 노력과 연계한 Ⅱ유형 두 가지로 나뉜다. Ⅰ유형은 학자금 지원구간 8구간(월 소득인정액 1024만2160원), Ⅱ유형은 9구간(1536만3240원) 이하 학생에 한해 지원 가능하다.

정부는 올해 국가장학금과 다자녀 장학금을 통해 신청자 본인(학자금 지원구간 8구간 이하)이 가정의 셋째 이상 자녀인 경우 등록금 전액을 지원한다. 소득수준이 가장 낮은 기초·차상위 계층은 둘째 자녀부터 전액을 지원 받을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 등을 참조하면 된다. 세부 상담이 필요하면 재단 각 지역센터를 방문하거나 전화(1599-2000) 상담을 신청하면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ddobagi@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